뉴스 > 사회

강원 강풍·폭우로 이재민 47명 발생

기사입력 2006-10-24 16:47 l 최종수정 2006-10-24 16:4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어제(23일) 사상 최고의 강풍을 동반한 기습폭우가 강원 영동지역을 강타하면서 주택 51채가 침수되고, 47명의 이재민이 발생했습니다.
도로의 경우 지난 7월 집중호우 피해로 응급 복구된 인제 한계리∼양양 오색 44번 국도 임시가도와 가교 등 20여곳이 또다시

유실돼 이틀째 차량 통행이 전면 통제되고 있으며 응급 복구는 이달 말쯤이나 마무리될 전망입니다.
강풍을 동반한 폭우로 동해안 지역 항포구에 정박해 있던 어선 44척이 파손됐고
강릉시 일대 고압선 절단으로 빚어진 만3천여 가구의 정전사태는 14시간 만에 복구가 마무리됐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춘천서 소방관 2명 숨진 채 발견…일산화탄소 중독 추정
  • 신규확진 79명…물류센터발 감염 등으로 53일만에 최대
  • 한은, 11년만에 마이너스 성장률 전망…올해 -0.2% 성장
  • "부천 지역 등교 중지 불가피…물류센터 집단감염 심각"
  • 아침부터 날벼락…담장 뚫고 지붕 위로 차가?
  • 거제서 4.6m 밍크고래 죽은 채 발견…거래가는?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