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분당선 야탑역 에스컬레이터 역행…20여 명 중경상

기사입력 2013-07-19 07:00 l 최종수정 2013-07-19 08: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어젯밤 분당선 야탑역에서 에스컬레이터가 역주행하는 사고가 나 20여 명이 다쳤습니다.
퇴근 시간대인데다 경사도가 커 피해가 컸습니다.
이병주 기자의 보도입니다.


【 기자 】
어제(18일) 오후 8시 반쯤 경기 성남시 분당선 야탑역의 4번 출구 에스컬레이터가 갑자기 역주행했습니다.

이 사고로 에스컬레이터를 타고 역을 빠져나가려던 시민들이 뒤엉켜 넘어지면서 55살 김 모 씨 등 20여 명이 중경상을 입었습니다.

▶ 인터뷰 : 사고 피해자
- "에스컬레이터가 올라가면서 '다다다' 소리가 나다가 중간이상 올라갈 때쯤 탁 멈추더라고요. 갑자기 뒤로 쫙 자유낙하처럼 뒤로 밀렸거든요."

경찰은 역무원과 목격자 등을 상대로 사고 경위와 역주행 원인 등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중앙분리대 옆에 세워진 차에서 불길이 치솟습니다.

오늘(19일) 새벽 0시 50분쯤 서울 일원동 동부간선도로에서 승용차와 트럭 등 차량 5대가 연이어 추돌했습니다.

▶ 인터뷰 : 사고 당사자
- "앞에 공사 중이라서 서 있었는데 뒤쪽에서 부딪히는 소리가 났고. 뒤차들이 계속 충돌해서 '쿵쿵쿵' (앞으로)들어왔어요."

이 사고로 43살 박 모 씨의 승용차가 불에 타고 박 씨 등 2명이 다쳐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박 씨가 정차해 있는 차들을 보지 못해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MBN뉴스 이병주입니다.[freibj@mbn.co.kr]

영상취재 : 김석호 기자
영상편집 : 한남선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패싱설' 일축했던 이준석 "윤석열 충청 방문, 언론 통해 알았다"
  • "누굴 뽑나요" 물음에…홍준표 "이재명 되면 망하고 윤석열 되면 혼란"
  • [속보] 코로나19 전국 위험도 1주만에 '높음'→'매우높음'으로 상향
  • "직장 동료가 성폭행" 무고한 30대 여성, 징역 2년 법정구속
  • 이재명 vs 윤석열 외교안보 참모 맞붙는다…내일 심포지엄
  • '2월 개장' 더현대서울, 매장 천장 붕괴…3명 경상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