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교육부 "수능시계 시험장 반입 허용"

기사입력 2006-11-07 16:42 l 최종수정 2006-11-08 08:5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올해 수능시험이 열흘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반입 논란이 일고 있는 이른바 '수능시계'에 대해서 교육부가 반입을 허용하기로 했습니다.
교육부는 수험장에는 원칙적으로 스톱워치나 알람, 계산기능이 포함된 시계만 반입이 금지된 만큼 현재의 시각과 특정 시각까지의 남은 시간을 표시하는 수능 시계는 반입금지 물품이 아니라고 밝혔습니다.
지난 8월 시중에 처음 선보인 이 시계는 시험과목별 남은 시간이 표시돼 시간안배에 도움이 된다는 이유로 수험생들에게 큰 인기를 얻고 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박원순 서울시장, 북악산 숙정문 인근에서 숨진 채 발견
  • [단독] ABC주스에 사과가 없다고?…소비자 분통
  • [단독] "너는 거지야"…아파트 관리실서 침 뱉고 폭언에 폭행까지
  • 미국 하루 확진 6만여 명 '사상 최대'…"트럼프 유세서 급증"
  • 대검 "중앙지검이 자체 수사"…추미애 "국민의 뜻 부합"
  • 6·17 대책 후 더 올랐다…고삐 풀린 서울 아파트값 3주째↑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