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허각 10월 3일 결혼, 첫사랑과 결혼 “혼전임신은 아니겠지!”

기사입력 2013-09-05 22:24

‘허각 10월 3일 결혼’

가수 허각이 오는 10월 3일 동갑내기 여자친구와 결혼식을 올립니다.

허각은 5일 자신의 공식 팬카페에 “오늘 여러분께 깜짝 놀랄만한 소식하나 전하려고 합니다”라며 글을 게재했습니다.

이어 “드디어 저 결혼합니다. 10월 3일! 정확히 28일 남았네요”라며 결혼 소식을 전했습니다.

또한 “결혼을 준비하며 그 안에서도 정말 많은 것을 배우고 느낍니다. 그 가르침 안에서 그 배움 속에서 앞으로 더 성장해 나가는 허각. 언제나 변함없이 노래하는 허각. 여러분이 지켜봐 주셨으면 좋겠습니다”라고 결혼에 대한 심경을 밝혔습니다.

허각 측 관계자는 5일 한 매체와의 전화통화에서 "허각이 10월 3일 서울 강남구 역삼동 라움에서 웨딩마치를 울린다"고 전했습니다. 이어 "16살 무렵부터 알고 지내다 지난해 2월부터 교제해온 동갑내기 여자 친구와 결혼한다. 혼전임신을 한 것은 아니다" 고 덧붙였습니다.


한편, 허각의 예비신부는 허각과 동갑내기인 일반인이며, 두 사람은

2년여의 열애 끝에 결혼을 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허각 결혼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허각 10월 3일 결혼, 혹시 혼전 임신은?” “허각 10월 3일 결혼, 잘 어울리는 한 쌍!” “허각 10월 3일 결혼, 결혼식에 이승철도 오나요?” “허각 10월 3일 결혼, 혼전 임신은 아니겠지!”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습니다.

[사진=허각 트위터]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