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제이유 파문 확산...관련자 출국금지

기사입력 2006-11-29 10:00 l 최종수정 2006-11-29 11:1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제이유그룹의 정관계 로비 의혹이 청와대와 검찰, 경찰, 시민단체를 가리지 않고 들불처럼 번져나가고 있습니다.
전면 수사확대를 선언한 검찰은 관련자들을 출국금지하고 계좌추적에 나섰지만, 공교롭게도 검찰 관계자들의 연루 의혹은 꼬리를 물고 터져나오고 있습니다.
제이유 그룹 수사 속보 들어보겠습니다. 이영규 기자?

네, 대검찰청입니다.

앵커1> 청와대 사정 비서관에 이어 현직 차장검사, 이번에는 현직 시장까지 의혹이 나왔군요?

기자1> 그렇습니다.

이번에는 검찰 수사관 출신의 현직 시장이 제이유 계열사인 한성에코넷의 등기이사로 활동했던 사실이 밝혀졌는데요.

한성에코넷은 서해유전개발과 관련한 제이유측의 주가조작 의혹이 집중된 곳으로, 주수도 회장의 최측근이자 제이유네트워크 고문을 지내면서 이번 로비의혹의 핵심으로 지목된 한의상씨도 함께 이사로 등재돼 있습니다.

해당 시장은 올해 당선된 뒤에도 두달 가까이 이사로 활동 한 뒤 사임해 취임 배경과 활동 상황에 대한 의혹이 증폭되고 있습니다.

현직 시장과 함께 서울 모 지검의 현직 차장 검사도 의혹을 받고 있는데요

해당 차장 검사는 올해 제이유측 변호사와 고소인들의 술자리에 동석했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또 앞서 2002년에도 한의상씨와 술을 마신 것으로 드러나는 등 한 씨와 오래전부터 친분이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더구나 차장 검사의 누나는 지난 2002년 7월 한 씨에게 5천만원을 벤처기업 투자명목으로 건넸다가 이듬해 1월 5천2백만원을 돌려받은 것으로 밝혀져 검찰이 현재 돈 거래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앵커2> 정말 단군 이래 최대의 사기 사건이 될 지 모르겠습니다. 검찰도 전면 수사에 나섰죠?

기자2>그렇습니다.
제이유 로비 의혹을 수사중인 서울동부지검은 제이유 측으로부터 특혜수당을 받은 것으로 알려진 이재순 청와대 사정비서관의 가족 4명과 정관계 로비를 벌인 것으로 알려진 제이유 네트워크 전 고문 한의상씨, 로비의 핵심인물로 지목된 강 모 여인을 출국금지했습니다.

또 한의상씨와 5천만원을 거래한 사실이 드러난 박 모 치안감과 이재순 비서관 가족에 대한 계좌추적에 나서기로 했습니다.

검찰은 이 비서관 가족들이 보내온 소명자료 분석을 오늘중 마무리한 뒤 소환일정을 결정하는 한편 필요할 경우 이 비서관 본인도 소환 조사한다는 방침입니다.

앞서 정상명 검찰총장은 이번 사건이 사상 최대의 사기 사건이 될 수 있다며 철저한 수사를 지시했는데요, 특히 검찰 가족들이 연루된 만큼 한 점 의혹없는 수사를 당부했습니다.

검찰 관계자들의 연루의혹이 꼬리를 물자 집안 청소부터 한 뒤 전면 수사에 나서겠다는 판단으로 보입니다.

앵커3> 이번에는 론스타 수사 상황 알아보죠. 변양호 전 재경부 국장에 대한 영장실질심사가 오늘 열리죠?

기자3> 네, 오늘 오후 2시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립니다.

변 전 국장에 대한 영장 청구는 이번이 2번째인데요, 오늘 영장심사는 처음 영장을 기각한 민병훈 부장판사가 아닌 이상주 영장전담 부장판사가 맡을 예정입니다.

변 전 국장은 론스타측의 로비스트로 활동한 것으로 알려진 하종선 변호사로부터 금품을 받고 외환은행의 BIS비율을 조작하는 등 헐값 매각을 주도한 뒤 그 대가로 자신이 대표로 있는 보고펀드 투자를 약속받은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검찰은 변 전 국장의 주도 아래 이강원 전 외환은행장이 공모해 외환은행 헐값 매각이 이뤄진 것이라는 잠정 결론을 내린 상태입니다.

변 전 국장에 대한 영장 발부 여부는 오늘 밤 늦게 결정될 것으로 보입니다.

구속영장이 발부될 경우 론스타측의 로비와 윗선 개입 의혹에 대한 추가 수사가 이뤄질 것으로 보이지만, 기각될 경우 변 전 국장을 불구속 기소하는 선에서 수사가 마무리될 것으로 보입니다.

결국 변양호 전 국장의 영장 발부 여부가 외환은행 헐값 매각 의혹의 마지막 분수령이 될 전망이어서 결과가 주목됩니다.

지금까지 대검찰청에서 mbn뉴스 이영규입니다.


화제 뉴스
  • 문 대통령 "이건희 도전 리더십, 큰 귀감" 여야 평가 온도 차
  • 좀처럼 잡히지 않는 코로나19 유행…"오는 핼러윈데이 조심해야"
  • 뉴욕증시 주간전망, 대선 전 등락…GDP·애플 실적 등 핵심 지표 다수
  • D램 세계 1등 굳혀 반도체 신화창조 일궈
  • 추미애 오늘 법무부 국감 출석…윤석열에 반격하나
  • 나흘간 원불교 가족장으로 치러…28일 발인 예정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