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차인표 동생 차인석 '사망'…구강암 어떤 병인가 했더니 "안타까워"

기사입력 2013-10-17 22:43 l 최종수정 2013-10-18 11:26

‘차인표 동생 차인석’ ‘구강암’

차인표 동생 차인석 씨의 사망 소식이 알려지면서 구강암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습니다.

구강암이란 구강에 생긴 암 세포로 이루어진 덩어리로 원인 인자로는 흡연, 씹는 담배, 후추, 음주 등을 들 수 있습니다.

혀나 볼 점막, 입천장, 입술 등에 발생하는 궤양은 구내염 같은 염증성 증상이 가장 많으며 1~2주일 정도 지나면 심한 동통이 사라지고 궤양도 없어지지만, 3주 정도 지나도 없어지지 않는 궤양은 단순한 염증으로 보기 어렵기 때문에 조직검사를 받아보는 것이 좋습니다.

효과적인 구강암 예방법은 흡연, 잘못된 음주 습관, 자외선에 과다한 노출 등의 위험 인자들을 피하기 위하여 금연, 음주조절, 태양에 과다노출 차단 등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아울러 식습관 또한 강조되고 있으며, 과일과 녹황색 야채, 비타민 A, C, E 등의 섭취가 구강암의 발생을 예방하는 역할을 한다는 연구 결과가 많이 보고되고 있습니다.



한편, 17일 삼

육서울병원 장례식장에 따르면 차인표 동생 차인석 씨는 오랜 암투병 끝에 사망했습니다. 장지는 서울 추모공원.

차인표 동생 차인석 사망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차인표 동생 차인석, 소식 너무 안타깝다. 힘내세요!” “차인표 동생 차인석 안타까운 소식이네요” “구강암 미리 예방하는 게 중요하죠!” 등 애도를 표했습니다.

[사진=스타투데이]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