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600kg 거대 운석 때문에 1200여 명 부상… "괴물이 따로없네!"

기사입력 2013-10-17 23: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600kg 거대 운석’

지난 2월 15일 러시아에 떨어진 운석우 중 가장 큰 600kg 거대 운석이 16일(현지 시각) 우랄 산맥 인근 첼랴빈스크 주 체르바쿨 호수에서 인양돼 화제입니다.

한 외신은 "운석을 저울에 달자 570kg을 가르킨 뒤 저울이 고장났다"고 전해 놀라움을 자아냈습니다.

600kg 거대 운석은 이후 첼랴빈스크 시로 운송됐으며 전문가들의 정밀 감식을 받은 후 현지 박물관에 전시될 예정입니다.

운석우(隕石雨)란 거대 운석이 지구로 낙하하던 중 대기 상층부에서 폭발해 그 파편이 비처럼 지상에 떨어지는 현상을 일컫습니다.



당시 떨어진 운석우로 인해 현지 주민 1200여 명

이 부상을 입는 등 큰 소동이 일어났습니다. 또한 3000여 채의 건물을 파손하는 등 360억 규모의 재산 손실이 발생했습니다.

'600kg 거대 운석'을 접한 누리꾼들은 "600kg 거대 운석, 무시무시하네! 괴물이 따로없어!" "600kg 거대 운석 러시아에만 떨어진 건가?" "600kg 거대 운석 피해 본 사람들은 어떻게 되는 거지?"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월드컵 열기 속 4년 만에 열린 의원축구 한일전…결과는 '한국 승'
  • 민주당, 신촌 모녀 생활고 비극에 “말 뿐인 국정운영이 빚어낸 참극”
  • 출근길에 6,800만 원 수표 주워 신고한 광주 자영업자 "빨리 찾아갔으면…"
  • [진료는 의사에게] 숨은 당뇨를 찾는 '당화혈색소'…6.5% 이상 당뇨병
  • 사우디 감독 "빈 살만이 롤스로이스 포상?…뭘 받을 때 아냐"
  • 가나전 하루 남았는데…'종아리 통증' 김민재, 팀훈련 불참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