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아델리나 소트니코바 편파 판정 논란, 외신 반응은…"이건 아니지~"

기사입력 2014-02-20 22:40


'아델리나 소트니코바' 사진=MK스포츠
↑ '아델리나 소트니코바' 사진=MK스포츠


'아델리나 소트니코바'

외신들이 아델리나 소트니코바의 편파 판정 논란에 주목하고 있습니다.

미국 시카고 트리뷴 기자인 필립 허쉬는 2월 20일(한국시각) 일간 올란도 센티널 칼럼을 통해 “부상을 딛고 돌아온 김연아는 가장 먼저 74.92의 점수를 받았고, 아델리나 소트니코바와 카롤리나 코스트너가 근소한 차이로 뒤따르고 있다”며 "아델리나 소트니코바는 역겨운 오버스코어를 받았다"고 비난했습니다.

미국 USA투데이도 “러시아 아델리나 소트비코나에게 후한 점수가 매겨졌다. 이 점수는 의심스런 수준”이라며 “김연아 만큼 어렵지 않은 아델리나 소트니코바의 점프가 어떻게 이 같은 점수를 냈는지 궁금하다"고 말했습니다.

이날 아델리나 소트니코바는 러시아 소치 아이스버그 스케이팅 팰리스에서 열린 2014 소치 동

계올림픽 피겨스케이팅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기술점수(TES) 39.09점, 예술점수(PCS) 35.33점, 총점 74.64점으로 '피겨여왕' 1위 김연아에 이어 2위로 등극했습니다.

네티즌들은 "아델리나 소트니코바, 어떻게 된 거야 이건 아니지" "아델리나 소트니코바, 편파 판정이라니" "아델리나 소트니코바, 이럴수가"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