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유호진 PD 사과 "비키니는 문제 아냐…도덕적 잣대가 있더라"

기사입력 2014-07-28 22:4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호진 PD 사과 "비키니는 문제 아냐…도덕적 잣대가 있더라"

유호진 PD 사과/ 사진=KBS2
↑ 유호진 PD 사과/ 사진=KBS2


KBS2 '해피선데이-1박2일 시즌3(이하 1박2일)'의 유호진 PD가 여성상품화 논란에 사과했습니다.

'1박2일' 유호진PD는 28일 한 매체를 통해 "여성들이 비키니를 입은 것은 문제의 소지가 아닌 것 같다. 다만 게임의 결과에 따라 상처럼 비키니 미녀들과의 데이트를 즐긴 것이 다소 오해의 소지를 불러 일으킨 것 같다"며 "여성을 상품화할 의도는 없었다. 지난 방송분의 콘셉트가 '피서지에서 생긴 일'이고 멤버들이 모두 남자이기 때문에, 누구나 꿈꾸는 로망을 그린 것일 뿐"이라고 해명했습니다.

이어 "시청자들이 '1박2일'에 원하는 도덕적인 잣대가 있다는 것을 알게 됐다. 제작진의 의도가 어떠했든 결과적으로 불편하게 비춰졌을 수도 있을 것 같다. 앞으로 자극적이지 않고 편안한 방송을 할 것"이라고 사과했습니다.

앞서 27일 방송된 KBS2 '해피선데이-1박2일' 바캉스 특집에서 멤버들은 강원도 동해시 망상해수욕장으로 떠났습니다.

이날 복불복 대결에서 이긴 팀은 비키니 미녀들과, 진 팀은 개그우먼 오나미, 김혜선과 미션을 수행하며 시간을 보내는 장면이 방송됐습니다.


이같은 연출에 시청자들은 외모지상주의를 부추기는 것 아니냐며 불쾌감을 표했습니다.

유호진 PD 사과에 대해 누리꾼은 "유호진 PD 사과, 잘생긴 남자 뚱뚱한 남자 유머화 하는것도 많지 않나" "유호진 PD 사과, 가족들이 다같이 보기엔 여자들이 너무 섹시했던건가" "유호진 PD 사과, 성상품화까지 말할 순 없을 것 같은데"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