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수업 도중 여교사 폭행, 임신 6개월인데…'경악!'

기사입력 2014-08-06 22:51

수업 도중 여교사 폭행 / 사진=MBN
↑ 수업 도중 여교사 폭행 / 사진=MBN


'수업 도중 여교사 폭행'

한 중학생이 수업 중에 휴대전화를 만지던 중 이를 꾸짖는 임신 6개월의 여교사를 주먹으로 때리는 사건이 발생해 충격을 주고 있습니다.

6일 광주시교육청과 경찰 등에 따르면 지난달 23일 관내 한 중학교에서 수업을 받던 한 남학생이 휴대전화를 만지다 A교사에게 적발됐습니다.

A교사는 이 학생에게 휴대전화 사용을 제지하는 과정에서 이 학생으로부터 주먹으로 한두 차례 폭행을 당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해당 교사는 바로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본인과 태아의 이상 여부에 대한 검사를 받았으나 현재까지는 별다른 이상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학교측은 다음날 교권보호위원회를 열어 해당 학생에 대해 징계에 착수, 학교장 명의로 경찰에 이 학생을 고발했습니다.


편 경찰은 A교사와 해당 학생을 상대로 구체적인 사건 경위를 조사 중입니다.

수업 도중 여교사 폭행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수업 도중 여교사 폭행 요즘 학생이 선생을 폭행한다는 말도안되는 소식을 종종 듣네요..." "수업 도중 여교사 폭행 속상하다" "수업 도중 여교사 폭행 인생을 지도해주시는 스승님께 무슨 짓이야, 화가나네"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