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시에라리온에 13∼21일 에볼라 보건인력 선발대 파견

기사입력 2014-11-06 18:40

정부가 오는 13일부터 21일까지 시에라리온에 에볼라 보건인력 선발대를 파견할 계획인 것으로 6일 전해졌습니다.

국방부는 이날 백승주 국방차관과 영국의 존 아스토 국방정무차관간의 전화대담 결과와 관련한 보도자료에서 "외교부와 국방부, 보건복지부 등 11명으로 구성된 선발대는 영국과 함께 13일부터 21일까지 시에라리온에서 현지 조사 활동을 펼칠 계획"이라며 "선발대는 영국을 우선 방문해 준비과정 등을 확인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백승주 국방차관은 전날 아스토 영국 국방정무차관과의 전화대담에서 에볼라 바이러스 퇴치를 위한 보건인력 협력 문제를 협의했습니다.

아스토 차관은 이 통화에서 시에라리온에 파견할 예정인 한국 측 보건인력 선발대의 안전대책을 포함한 다양한 지원을 약속했다고 국방부는 전했습니다.

국방부는 "아스토 차관이 에볼라 퇴치를 위한 우리 정부의 보건인력 파견에 깊은 감사를 표명했으며 유사시 파견 인력에 대해

영국민과 같은 후송과 약품 제공, 치료 지원 등을 약속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에 백 차관은 "영국의 적극적인 지원 약속에 감사를 표명하고 영국의 차기호위함 건조 사업에 한국의 우수한 조선능력이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고 국방부는 덧붙였습니다.

영국은 시에라리온에 750명의 군병력과 10여명의 보건인력을 파견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