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가족끼리 왜이래 견미리-김일우 부부, 허세 작렬 연기 화제

기사입력 2015-01-25 21: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가족끼리 왜이래 견미리'
'가족끼리 왜이래 견미리' 사진=KBS
↑ '가족끼리 왜이래 견미리' 사진=KBS


드라마 '가족끼리 왜이래'의 견미리 김일우 부부가 화제를 모으고 있습니다.
극중 강재(윤박분)의 장인이자 암 전문 병원의 원장인 권기찬(김일우)은 권위에 도전하는 걸 참지 못하는 흔하디 흔한 가장으로, 아내 허양금(견미리) 여사와 날이면 날마다 싸움을 하는 통에 딸 효진(손담비)의 원망을 사고 있습니다.

허양금은 남편으로부터 채우지 못한 애정을 자식에 대한 집착으로 해소해 왔으나, 일거수일투족을 간섭하며 조종하던 딸이 강재에게 시집 간 후로 남편과 단 둘만 남아버린 집이 견딜 수가 없었습니다.

겉보기에는 남부러울 것 없이 번지르르한 상류층 집안이지만, 속은 곪을 대로 곪아 날마다 부부싸움으로 골머리를 앓는 권원장네 집안은 허위의식으로 똘똘 뭉친 졸부의 전형.

그동안 사회적 시선을 의식하며 체면치레 하기 바빴던 허양금도, 딸이 출가한 후 더욱 깊어져만 가는 부부 간의 골을 참지 못하고 '껌 좀 씹던' 여고 시절마냥 분기탱천하여 쌓였던 앙금을 거침없이 쏟아내는 상황.

중년의 나이에 보란 듯이 가출을 시도하며 아내에 대한 불만을 온 몸으로 표출하던 권원장은 허양금을 두고 격에 안 맞는 '가식덩어리'라며 사

위 앞에서 호되게 비꼬기까지 했습니다.

고상한 척 허세를 부리던 허양금네 부부가 폭소를 유발하는 코믹 대사로 치고 받으며 속물 중의 속물임을 만천하에 드러내 보이는 과정이 '가족끼리 왜 이래'에서 쏠쏠한 잔재미를 안겨주며 매회 안방극장에 통쾌함을 선사하고 있습니다.

'가족끼리 왜이래 견미리' '가족끼리 왜이래 견미리' '가족끼리 왜이래 견미리'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서울·경기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로 격상…"타지역 이동 자제"
  • [뉴스추적] 광복절 연설에 '헌법 10조' 등장한 이유는?
  • 중부지역 오락가락 기습 폭우…잠수교 보행자 통행 제한
  • 전국 대부분 폭염특보…내일 장마 끝
  • "완치자 혈장, 치료에 효과 징후"…미국 누적 확진자 530만 넘어
  • 양평서 보양식 나눠먹다 마을 주민 집단 감염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