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최저임금 6030원…성남시 내년 1월부터 생활임금제 시행, 생활임금 '6794원'

기사입력 2015-07-09 14: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최저임금 6030원…성남시 내년 1월부터 생활임금제 시행, 생활임금 '6794원'
성남시장/사진=성남시청 홈페이지
↑ 성남시장/사진=성남시청 홈페이지


성남시는 내년부터 시 저임금 근로자를 대상으로 생활임금제를 시행한다고 7일 밝혔습니다.

시는 시의회가 지난 3일 생활임금 지원 조례를 의결함에 따라 내년 1월부터 저임금을 받는 시 소속, 시 출자·출연기관 소속 기간제 근로자 등 공공부문에 우선 생활임금제를 적용하기로 했습니다.

생활임금은 근로자의 가족 부양 능력과 인간의 존엄성을 유지할 수 있는 수준의 임금으로, 대체로 최저임금 이상의 임금을 말합니다.

시는 조례 제정을 위한 추계비용으로 생활임금단가를 시간당 6천974원으로 잠정 산출했습니다.

월급여로 환산하면 145만7천566원으로 이는 올해 최저임금보다 24.9% 많은 것입니다.

시는 생활임금제를 시행 중인 다른 자치단체와 달리 전국 처음으로 최저임금 초과분을 성남사랑상품권과 같은 지역화페로 지급할 수 있도록 조례에 명시했습니다.

지역 전통시장과 골목상권 등에

생활임금 일부가 유통 가능하도록 해 근로자 복지증진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모두 고려했다는 게 시의 설명입니다.

성남시 생활임금 산출기준에 최저임금 상승액을 반영하게 되어 있어 내년도 최저임금액이 정해지면 시 생활임금단가도 이에 맞춰 결정됩니다.

시는 노사민정 실무협의회 심의와 의결을 거쳐 오는 9월 10일까지 생활임금액을 결정할 계획입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박영선 "민주당, 이재명 당 대표 이후 분당 가능성 보여"
  • 英여왕 최측근, 영국서 태어난 흑인에 "아프리카 어디서 왔냐" 발언 후 사임
  • "사랑해서 그랬어"…10대 소녀 '납치혼' 시도한 러시아 일가족
  • "옥상에 사람 매달려 있어요" 119 신고…실제 시신이었다
  • [카타르] '한 경기 10명 레드카드' 심판, 포르투갈전 주심 배정
  • [카타르] "내가 머무를 곳은 여기뿐"…호날두, 사우디 품으로?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