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정세균 "반기문, 교과서 검인정 유지 권고해라"

기사입력 2015-11-06 20:12

정세균 새정치민주연합 전 대표는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이 박근혜 대통령에게 역사 교과서 검인정제를 유지하라고 권고해달라고 제안했습니다.
정 전 대표는 서울 종각에서 열린 국정교과서 규탄문화제에 참석해 유엔은 국정교과서 대신 검인정 제도 도입을 권고하고 있다며 이렇게 말했습니다.
한편, 정 전 대표는 내년 총선 서울 종로 지역구에서 또 당선되면 차기 대권에 도전할 의향이 있음을 시사했습니다.
같은 당 정청래

최고위원이 진행하는 팟캐스트에 출연한 정 전 대표는 2017년 대권에 도전하느냐는 질문에 "종로 재선이 되고, 만약 제가 디딤돌을 딛고 일어서면 다시 한번"이라고 말했습니다.
'도전해 볼 생각이 있다는 뜻이냐'는 정 최고위원의 거듭된 질문에 정 전 대표는 "도전해볼 생각은 있죠"라고 답했습니다.

[ 이성식 기자 | mods@mbn.co.kr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