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문국현씨 월간조선 상대 가처분 기각

기사입력 2007-10-18 15:55 l 최종수정 2007-10-18 15:55

서울중앙지방법원은 문국현 대선 예비후보가 월간조선의 기사로 명예와 정치활동의 자유를 침해 당했다며 제기한 월간조선 10월호 발행과 판매, 배포 금지 가처분 신청을 기각했습니다.
월간조선은 최근 10월호에서 '추적, 문국현의 대선 출마선언과 스톡옵션'이라는 기사를 통해

문씨가 자신의 60억원대 스톡옵션 행사를 위해 대선 출마 시점을 늦춰왔다는 의혹을 제기했습니다.
재판부는 결정문에서 기사 내용에 별다른 문제가 있다고 보기 어렵고, 현저하게 상당성을 잃은 것으로 평가되지 않는다며 기사 내용에 명예훼손적인 사항이 포함돼 있지 않다고 밝혔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