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누리 과정 예산 미편성…'보육대란' 현실화

기사입력 2016-01-20 06:51 l 최종수정 2016-01-20 07: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정부와 시도교육청의 '누리과정' 예산 처리가 차일피일 미뤄지고 있습니다.
당장 오늘부터 일부 지자체에서 보육대란이 일어날 전망입니다.
이동화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당장 지원이 중단되는 곳은 서울과 경기, 광주와 전남 등 4개 시도.

유치원에서 원생 1인당 지원금은 29만 원,

100명 안팎의 원생을 보유한 유치원에서는 매달 3천만 원 가량을 못받게 되는 겁니다.

정부와 시도교육청이 만 3~5세의 무상 보육인 누리과정 운영 지원비 지급을 서로 미루면서,

당장 오늘 지급돼야 할 지원비가 사라지면 지원비의 80%에 해당하는 교사 월급도 주지 못하게 됩니다.

유치원 원장들은 수 천만원에 달하는 돈을 대출받아야 하는 상황이고, 이 마저도 어려우면 부담은 고스란히 학부모가 떠 안게 됩니다.

정부 지원이나 교육청의 임시 예산 지원 없이는 해결이 어려운 상황.

이런 가운데 서울 사립유치원 교직원들은 오늘 서울 시의회 앞에서 보육대란을 방치한 교육청과 시의회를 상대로 항의집회를 열기로 했습니다.

MBN뉴스 이동화입니다. [idoido@mbn.co.kr]

영상편집 : 김경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한일전처럼 앙숙"…한인회장이 본 '149명 사망' 인니 축구장 참사
  • "다른 사람인줄"…흉악범죄자 신상공개 사진이 실물과 다른 이유는?
  • [영상] 우울증 여성, 각목으로 남의 차 내려쳐…가족들은 '나몰라라'
  • 푸틴의 '전쟁 동원령'에 반발…투신한 20대 러시아 래퍼
  • 민간인 죽어가는데…푸틴, 1100만원짜리 재킷입고 축하 공연 즐겨
  • 장성규, 억대 외제차 선물 공개…"연예인병 재발, 열일할게요"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