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김소현 "도경수 등에 업히는게 가장 편했다" 발언 눈길

기사입력 2016-02-10 16:48

순정 김소현 "도경수 등에 업히는게 가장 편했다" 발언 눈길

김소현/사진=스타투데이
↑ 김소현/사진=스타투데이


배우 김소현이 배우 도경수의 등에 업히는 것이 가장 편했다고 밝혔습니다.

김소현은 최근 서울 성동구 왕십리 CGV에서 진행된 영화 '순정'(제작 주피터필름 배급 리틀빅픽처스) 언론시사회에 참석했습니다.

이번 영화에서 지켜주

고싶었던 소녀 '수옥' 역을 맡았던 김소현은 극 중 업히는 신이 많았던 만큼 누구의 등이 가장 편했냐는 질문을 받았습니다.

이에 김소현은 "산돌(연준석)이 빼고 다 업혔었다. 아무래도 가장 많이 업힌 게 범실(고경표)이다 보니 범실이가 제일 편하지 않았나싶다"고 답했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