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생각만 해도 드론이 '붕'…상상이 현실로

기사입력 2016-04-28 20: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손 하나 까딱하지 않고, 생각하는 것만으로 물건을 움직일 수 있다면 얼마나 신기할까요?
이런 영화 속 상상이 현실이 되고 있습니다.
정주영 기자입니다.


【 기자 】
(현장음)
셋, 둘, 하나, 출발!

최근 미국 플로리다 대학교에서 열린 드론 경주 대회입니다.

그런데 참가자들이 손에 조종기를 드는 대신, 머리에 헤드셋처럼 생긴 검은색 장치를 쓰고 있습니다.

위로, 앞으로, 옆으로, 머릿속으로 생각하는 대로 드론이 움직이는 겁니다.

머리에 쓴 기록 장치가 뇌파 신호를 읽어 노트북에 전송하고, 이를 무선 신호로 전달받은 드론이 움직이는 원리입니다.

▶ 인터뷰 : 사라 / 학생
- "정말 경험해 보고 싶었어요. 뇌와 컴퓨터를 연결하는 기술을 직접 보니 재미있어요."

이번 대회는 뇌파로 드론 조종을 겨루는 세계 최초의 경주로 기록됐습니다.

▶ 인터뷰 : 마빈 / 플로리다 대학교 박사 과정
- "생각만으로 컴퓨터를

작동시키는 기술로 삶을 어떻게 더 편안하게 만들지 연구하고 있습니다."

장애인의 거동을 돕는 등 의료계에서 제한적으로 쓰였던 뇌파 활용 기술이 한 걸음 더 진화하고 있습니다.

MBN뉴스 정주영입니다. [jaljalaram@mbn.co.kr]

영상편집 : 송현주
화면출처 : 유튜브 University of Florida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맞벌이 3인 가구는 월 878만 원 이하면 지급…인당 25만 원씩 개인 카드로
  • 여야 1위 주자에 쏟아지는 비판…"욕설 대마왕" vs "형편없어"
  • 인천서 50대 형제 숨진 채 발견…해경, 불법 어선 적발
  • "극단 선택 여직원 누드사진 돌려봤다"…게임사 블리자드 민낯
  • 박수홍, 친형 부부에 116억 민사소송…"법원, 부동산 가압류 인용"
  • "공주야 뭐야"…힘 빠지던 도쿄 개막식 달군 금발 여성은 누구?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