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킹캉이 돌아왔다' 강정호 복귀전 연타석 홈런 폭발

기사입력 2016-05-07 18: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메이저리거 강정호 선수 많이 보고싶으셨죠.
오늘 무릎 부상에서 돌아오자마자 연타석 홈런을 터뜨렸습니다.
스포츠 소식 김동환 기자가 전합니다.


【 기자 】
지난해 9월 불의의 무릎 부상 후 8개월 만에 타석에 선 강정호.

마음이 급했는지 초구부터 건드려 병살타를 쳤습니다.

다음 타석에서도 첫 공에 내야 뜬공.

집념의 강정호는 세 번째 타석에서도 초구를 휘둘렀고, 정확히 맞은 공은 오른쪽 담장 너머로 사라졌습니다.

복귀 첫 안타를 2점 홈런으로 장식한 겁니다.

"웰컴백 강정호. 그가 돌아왔습니다."

그걸로 성에 안 차는지 강정호는 다음 타석에서는 왼쪽 담장을 넘겨 관중석 상단까지 날려 버렸습니다.

복귀전부터 연타석 홈런을 터뜨린 강정호 덕에 피츠버그는 4연패에서 탈출했습니다.

미네소타 박병호는 안타 두 방으로 제 몫을 다했습니다.

홈런도 칠 뻔했지만 상대 호수비에

잡혔고,

머리로 향한 아찔한 몸에 맞는 볼의 분노를 첫 도루로 되갚았습니다.

한국 남자골프의 기대주 이수민은 시즌 첫 메이저대회인 GS칼텍스 매경오픈 3라운드에서 단독 선두로 나섰습니다.

지난해 챔피언 문경준과 일본 무대 상금왕 김경태가 2타 차로 쫓아 내일 마지막 라운드에서 우승을 가립니다.

MBN뉴스 김동환입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단독] 이임재 전 용산서장 첫 통화 보고는 '10시 32분'…위증 가능성 커져
  • [단독] "경찰이 9시 32분 무정차 요청"…이태원역 거부
  • 5년 넘으면 5000만 원…"청년 도약계좌 내년 출시"
  • 서울지하철 내일 총파업 예고…노사 '인원 감축' 놓고 마지막 협상
  • [카타르] 고개숙인 손흥민에 말없이 안아준 구자철…"내 마음이 찢어진 하루"
  • [카타르] 팔 맞고 들어간 가나 선제골, 득점 인정된 이유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