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생활/건강

경복궁 야간개장, 현장 구매 힘들어…21일 오후 2시 예매 시작

기사입력 2016-09-21 16:37

경복궁 야간개장, 현장 구매 힘들어…21일 오후 2시 예매 시작

경복궁 야간개장/사진=연합뉴스
↑ 경복궁 야간개장/사진=연합뉴스

문화재청은 올해 마지막 고궁 야간 특별관람을 경복궁과 창경궁에서 24일부터 10월 28일까지 진행한다고 19일 밝혔습니다.

이번 특별관람 기간에는 궁내에서 다양한 미디어 활용 프로그램과 전통 공연이 선보입니다.

경복궁 흥례문 광장에서는 30일부터 10월 3일까지 건축물의 외벽을 빛으로 물들이는 미디어 파사드가 펼쳐집니다.

또 창경궁에서는 스크린 미디어 아트 공연인 '왕후, 사계를 품다'가 열리고, 통명전에서는 해금 특별 공연 '왕후의 사계-가을'과 고궁 음악회가 마련됩니다.

특별관람 시간은 오후 7시부터 오후 10시까지이며, 입장 마감 시간은 오후 9시입니다.

경복궁은 화요일, 창경궁은 월요일이 각각 휴무입니다.

관람권은 옥션 티켓과 인터파크 티켓 누리집에서 21일 오후 2시부터 1인당 4매까지 예매할 수 있습니다.

만 65세 이상 어르신과 외국인은 현장 구매가 가능합니다.

국가 유공자와 장애인은 보조자를 포함해 매

일 100명까지 무료입장이 허용됩니다.

관람료는 경복궁 3천원, 창경궁 1천원입니다.

한복을 입고 고궁을 방문하면 관람권을 예매하지 않아도 무료로 입장할 수 있습니다.

문화재청 관계자는 "고궁에서 가을밤의 고즈넉한 정취와 감성으로 충만한 문화 공연을 즐기기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