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이정현 대표, 노부모도 곡기 끊어…"변화 없으면 나는 죽을 것"

기사입력 2016-10-02 13:3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이정현 대표, 노부모도 곡기 끊어…"변화 없으면 나는 죽을 것"

이정현 대표실/사진=MBN
↑ 이정현 대표실/사진=MBN


정세균 국회의장과 야당의 장관 해임건의안 처리에 반발해 일주일 째 단식 농성 중인 새누리당 이정현 대표의 부모도 아들과 함께 단식에 들어간 것으로 2일 전해졌습니다.

염동열 수석대변인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구순이 되어가는 이 대표의 부모가 곡기를 끊고 있다"면서 "이 대표도 정신적 고통이 가중됐음에도 단식 의지를 안 꺾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새누리당에 따르면 이 대표의 양친인 이재주(86) 옹과 장귀옥(82) 여사는 이 대표가 단식을 시작한 지 얼마 되지 않아 거주지인 전남 곡성군 목사동면 관암촌에서 곡기를 끊었습니다.

새누리당 관계자는 "정확한 일시는 아직 정확히 알려지지 않았으나 이 대표 단식이 뉴스를 통해 알려진 뒤 곡기를 끊으신 것으로 안다"면서 "이 대표의 부모님은 구순이 가까운 노인이기 때문에 더욱 걱정된다"고 말했습니다.

이 대표의 건강도 상당히 악화된 상태이지만 단식을 중단할 생각이 전혀 없다는 게 그를 접촉한 의원들의 전언입니다.

의료진이 비상 대기하면서 이 대표의 건강을 체크 중인데, 이 대표의 혈당 수치는 이미 쇼크가 우려되는 수준인 70mg/dl까지 떨어진 상태라고 합니다.

또 가끔 복통이 발생하고 경기를 일으키기도 한다고 염 대변인은 설명했습니다.

특히 이 대표는 위문

온 새누리당 의원들에게 "(상황 변화가 없다면) 나는 죽을 것"이라는 각오를 밝힌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염 대변인은 "초선 의원들이 병원에 가시라고 그렇게 요청했는데도 전혀 답을 하지 않는다"면서 "우리가 인위적으로 병원에 옮겨야 하는 게 아니냐 하는 생각도 한다"고 말했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가벽 철거" 두 차례 공문에도 꿈쩍 않는 해밀톤 호텔
  • 국민의힘 "민주노총, 법 위에 군림"…민주당 "치킨 게임으로 몰아"
  • "최중증 발달장애인 24시간 돌봄 도입"…실효성 있나
  • 내일 전국 대부분 한파경보…서울 영하 7도
  • 서방, 중국에 '백지 시위' 탄압 경고…새 반중 전선 모멘텀?
  • [카타르] 팔 맞고 들어간 가나 선제골, 득점 인정된 이유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