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김주하의 10월 13일 '이 한 장의 사진'

기사입력 2016-10-13 20:36 l 최종수정 2016-10-13 21:24

뉴스8이 선정한 '이 한 장의 사진'입니다.

이 아이의 오른쪽 눈이 좀 특이하지요.
108년 만에 월드시리즈 우승에 도전하는 미국 프로야구구단 시카고 컵스의 로고가 새겨져 있습니다.

이 아이는 4년 전 소아암의 일종인 '망막모세포종'으로 오른쪽 눈을 제거했고, 항상 그 때문에 우울했었는데 부모가 그 자리에 아이가 좋아하는 '컵스 눈'을 넣어준겁니다.

친구들의 반응은 폭발적이었고, 아이는 암과 싸우는 다른 아이들에게 많은 용기와 희망을 줄 수 있었다고 하네요. 부모의 선택이 멋집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