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서울] 서울역 고가 인근 '걷기 편한 길' 조성

기사입력 2017-01-26 12:00

오는 4월 서울역 고가 보행길 '서울로 7017' 개장과 맞물려 인근 만리동과 회현동 등 일대가 보행 특구로 지정됩니다.
서울시는 서울로

7017을 전국 최초로 '보행자 전용길'로 지정하고, 그 주변 지역 1.7제곱킬로미터를 '보행환경 개선지구'로 만들어 보행 특구로 운영한다고 밝혔습니다.
보행자 전용길로 지정되면 '보행안전 및 편의증진에 관한 법률'에 따라 차량이 지나가면 10만 원의 과태료를 물릴 수 있어 차량이 없는 안전한 보행 공간으로 꾸밀 수 있게 된다는 것이 시의 설명입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