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전문] 이해영 감독 "동성 성추행 사실무근…강력한 법적 대응 할 것"

기사입력 2018-03-05 14:33 l 최종수정 2018-03-05 14: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이해영 감독/사진=스타투데이
↑ 이해영 감독/사진=스타투데이


이해영 감독이 동성 성추행 의혹을 부인하며 이에 대해 강경하게 대응하겠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이 감독은 지난 4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초성이 공개된 동성 성추행 미투(

해당 글의 작성자는 지난 2012년 8월 당시 이른바 '썸' 관계였던 A 감독과 A 감독의 전 애인 B 감독(이해영 감독), 그리고 A 감독의 지인의 애인인 의사 C와 함께 강원도로 여행을 갔다가 B 감독과 의사 C에 성추행을 당했다는 내용을 올렸으며 현재 이 글은 삭제됐습니다.

이에 대해 이 감독은 보도자료를 통해 "전혀 사실무근"이라고 입장을 밝혔습니다.

이 감독은 "저는 성 소수자입니다"라고 밝히며 "게시자는 약 2년 전부터 저의 성 정체성과 인지도를 약점으로 이용해 지속적인 협박을 해왔다"고 전했습니다.

이어 그는 "그동안 받아온 협박과 정신적 피해에 대한 증거자료를 바탕으로 강력한 법적 대응을 시작한다"고 강경대응을 예고했습니다.

다음은 영화감독 이해영 입장 전문입니다

최근 저를 지목해 올라온 게시글을 확인하였습니다.
글에 언급된 내용은 전혀 사실무근임을 밝힙니다.
저는 성소수자입니다.
게시자는 약 2년전부터 저의 성 정체성과 인지도를 약점으로 이용해 지속적인 협박을 해왔습니다.
그는 제 지인과의 결별 이후, 저뿐만 아니라 지인들에게 극단적인 방법을 동원한 협박과 허위사실을 담은 언어폭력을 가해왔습니다.
이제는 개인적인 피해를 넘어, 공적인 명예가 실추되는 상황에까지 이르렀습니다.
이렇게 강압적인 방식으로 제 의사와 무관하게 저의 성 정체성이 밝혀지고,
허위 사실 유포로 인해 저

의 명예가 실추되는 상황을 간과하지 않겠습니다.
저는 저의 인권과 명예를 지키기 위해, 그동안 받아온 협박과 정신적 피해에 대한 증거자료를 바탕으로 강력한 법적 대응을 시작합니다.
아울러 언론관계자분들께서는 확인되지 않는 추측성 보도는 자제해 주시기를 부탁드리며,
향후 모든 대응은 법률대리인을 통해 진행하겠습니다.

[MBN 온라인 뉴스팀]


화제 뉴스
  • "한 해 농사 다 망쳤다"…침수된 집 치우고 논밭에 나가보니 '망연자실'
  • 81살 노부 때려 숨지게 한 50대 딸 징역 20년
  • 태안서 40대 여성 코로나19 확진…강남서 만난 지인이 먼저 확진
  • 또 '시험지 유출'?…상주 모 여고 교사가 특정 학생에 문제 유출
  • 김근식, 노웅래 '김정숙 예찬'에 "최고위원 선거가 급하긴 급한 모양"
  • "맞짱뜨자"…서울 신촌 길거리서 대낮에 '묻지마' 폭행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