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고혈압 환자 600만명 넘어서…연평균 2.3%씩 증가

기사입력 2018-05-16 14:2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제공 = 연합뉴스]
↑ [사진 제공 = 연합뉴스]
고혈압 환자가 지난해 처음으로 600만명을 넘어섰다.
16일 국민건강보험공단에 따르면 지난해 고혈압 질환으로 진료를 받은 사람은 604만명이었다. 이는 2012년 540만명보다 11.9% 증가한 수치다.
고혈합 환자는 지난 5년 동안 연평균 2.3%씩 늘어났다. 연도별로 2012년 540만명, 2013년 552만명, 2014년 556만명, 2015년 571만명, 2016년 590만명, 2017년 604만명으로 조사됐다.
남성은 2012년 255만명에서 2017년 298만명으로 연평균 3.2% 증가했고, 여성은 같은 기간 동안 285만명에서 307만명으로 연평균 1.5% 늘어났다.
연령대별로는 70대 이상(197만7000명, 32.7%)이 가장 많았고, 다음으로 60대(168만명, 27.8%), 50대(154만8000명, 25.6%) 등의 순이었다.
이에 대해 오성진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 심장내과 교수는 "연령이 증가하면 혈관도 노화해 동맥의 이완 기능이 떨어지고 경직도가 증가한다"며 "고혈압 질환을 방치하면 심부전이 생기고 관상동맥의 동맥경화를 유발해 협심증이나 심근경색증으로 뇌졸중 위험이 증가하기 때문에 합병증이 생기기 전 적절한 치료를 받아야 한다"고 당부했다.
[디지털뉴스국 문혜령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단독] 어머니 살해하고 자수한 40대 아들에 구속영장
  • 직제개편으로 윤석열 힘 빼기 쐐기…사의 잇따라
  • 엄마가 한 살 아이 숨기게 한 뒤 3년간 방치…"키울 형편 안돼 범행"
  • 삼본전자 "하루 엔터테인먼트 주식 20만 주 130억 원에 취득"
  • 공지영·김부선, '음란사진 협박 의혹' 놓고 대립
  • '목포 투기 의혹' 손혜원에 징역 1년 6개월…구속은 면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