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공항공사 골프연습장 압수수색

기사입력 2008-06-04 11:55 l 최종수정 2008-06-04 11:55

한국공항공사가 골프연습장을 운영하면서 특정 임대 사업자를 비호했다는 의혹과 관련해서 검찰이 공사 본사 사무실과 전현직 사장의 자택 등을 압수수색하는 등 본격 수사에 나섰습니다.
서울 남부지검은 한국공항공사 임직원들의 비리 혐의를 포착해 공사 본사를 압수수색해 관련 서류와 컴퓨터 하드디스크 등을 확보했다고 밝혔습니다.
검찰은 골프장이 부도가 나 회원 수백명이 피해를

입었는데도 공사측이 아무 조치를 취하지 않는 등 특정 사업자를 비호했다는 의혹을 집중 수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또한 골프연습장의 새 사업자를 선정하는 과정에서 직원들이 입찰 업체로부터 금품과 향응을 접대받았다는 의혹에 대해서도 조사 중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