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서울대공원 토막살인 사건 피의자 검거…"노래방 업주와 손님 사이"

윤지원 기자l기사입력 2018-08-22 06:50 l 최종수정 2018-08-22 07:20

【 앵커멘트 】
과천 서울대공원 토막살인 사건의 피의자가 시신이 발견된 지 사흘 만에 검거됐습니다.
피의자는 안양에서 노래방을 운영했고, 피해자는 손님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윤지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모자와 마스크로 얼굴을 가린 남성이 경찰서로 들어옵니다.

50대 남성을 살해하고서 시신을 훼손한 뒤, 과천 서울대공원 주변에 유기한 34살 변 모 씨입니다.

▶ 인터뷰 : 변 모 씨 / 토막살인 사건 피의자
- "범행 동기가 뭡니까?"
- "죄송합니다."
- "언제 살해한 겁니까?"
- "죄송합니다."

경찰은 어제(21일) 오후 4시쯤 서해안고속도로 서산휴게소에서 변 씨를 체포했습니다.

시신이 발견된 지 사흘 만입니다.

변 씨는 시신을 유기할 당시 자신의 차량으로 이동했고, 검거 당시에도 이 차량을 몰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인터뷰 : 박기희 / 경기 과천경찰서 수사과장
- "피해자의 최종 행적과 시신 유기장소 CCTV를 분석해서 검거했습니다."

변 씨는 경기도 안양에 있는 노래방을 운영하는데, 손님으로 온 피해자와 도우미 문제로 말다툼을 벌이다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변 씨를 상대로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MBN뉴스 윤지원입니다.

영상취재 : 김정훈 기자
영상편집 : 김경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