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내륙 무더위 계속…오늘부터 제주·남해안 태풍 영향

기사입력 2018-08-22 07:53 l 최종수정 2018-08-22 07:58

<1>태풍 솔릭이 우리나라로 다가오고 있습니다. 오늘 오전 제주도에서 비가 내리기 시작해 밤에는 남해안에 내일과 모레 사이에는 전국에서 비가 오겠습니다.

<태풍>현재 솔릭은 강한 중형급의 세력을 유지한 채 북상 중입니다. 내일 새벽 제주 서쪽을 지나서 늦은 밤에는 충남 서해안에 상륙하겠습니다. 이후 모레 새벽에는 수도권을 지나 동해 북부로 빠져나가겠습니다. 이 진로대로라면 서쪽지역이 위험 반원에 들어가게 됩니다. 따라서 많은 비와 함께 바람도 거세게 불 텐데요. 전국에서 초속 20~30m의 바람이 불겠고, 해안과 산지에서는 순간 시속이 144km 돌풍이 불겠습니다. 가로수가 뽑히고, 달리는 차가 뒤집힐 수 있는 정도입니다. 만반의 대비가 필요하겠습니다.

<예상강수량>비의 양은 모레까지 많은 곳 전남 남해안과 지리산 부근, 제주 산지에서 400mm 이상, 그 밖의 제주와 전남, 경남 서부에서 최고 250mm, 충북을 제외한 중부지방과 전북에서 많게는 150mm 이상입니다.

<중부>오늘 전국에서 가끔 구름 많겠지만,

<남부>제주도는 태풍 솔릭의 영향을 받겠습니다.

<현재>태풍이 점점 가까워지면서 폭염은 더 심해집니다. 밤사이 곳곳에서는 열대야가 나타났습니다.

<최고>낮에는 서울 35도, 대구 34도까지 오르겠습니다.

<해상>해상에서도 점차 물결이 거세게 일겠습니다. 현재 제주 해상과 남해상에서는 태풍 특보가 내려졌습니다. 차츰 특보 구역이 그 밖의 해안과 내륙으로 확대되겠습니다.

<주간>모레 밤에는 태풍에 영향에서 대부분 벗어나겠습니다. 날씨였습니다.

(민미경 기상캐스터)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