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포토] 김부선, 눈물의 경찰 출석부터 30분만에 진술 거부까지

기사입력 2018-08-22 16:05 l 최종수정 2018-08-29 17:05



이재명 경기지사를 둘러싼 '여배우 스캔들' 당사자인 배우 김부선씨가 경찰에 출석한 후 불과 30분 만에 조사를 거부하고 귀가했습니다.

오늘(22일) 경기 성남 분당경찰서에 피고발인 신분으로 출석한 김씨는 경찰서에 들어가자마자 수사팀에 진술 거부 뜻을 밝혔습니다.

경찰은 진술을 설득했으나 김씨는 끝내 경찰서를 나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김씨는 대기하고 있던 취재진에 "오늘은 이재명씨의 거짓말에 대한 자료를 드렸다"라며 "변호사들이 도와준다는 분이 많아 추후 (변호사) 입회하에 고소장 만들어서 정식으로 진술하겠다"라고 말했습니다.

김씨는 경찰 재출석 시기를 두고 9월 10일을 넘기지 않겠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오후 2시 경찰서에 모습을 드러낸 김씨는 "더는 잃을 게 없어서 진실을 국민에게 알려야 한다는 의무

감에 나왔다"라고 전했습니다.

김씨는 미리 준비한 글을 읽으며 "이제는 이재명이 답할 때"라며 눈물로 호소하며 "죽을 각오로 진실을 알릴 것"이라고 밝히기도 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