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예비 신부 살해` 20대 남성, 구속 수감

기사입력 2018-10-28 10: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상견례를 앞두고 혼수 문제로 다투다 여자친구를 살해하고 시신을 훼손한 혐의를 받는 20대 남성이 구속 수감됐다.
춘천지법은 27일 살인 등의 혐의로 A(27)씨의 구속영장을 발부했다고 밝혔다.
A씨의 영장실질심사는 이날 오후 4시 30분부터 1시간가량 진행됐다.
이 과정에서 A씨는 자신의 혐의를 모두 인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지난 24일

오후 11시 28분경 춘천시 자신의 집에서 여자친구 B(23)씨와 다투다 B씨의 목을 졸라 살해한 뒤 시신을 훼손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현재 A씨의 범행이 우발적이었는지를 집중적으로 추궁하고 있으며 시신 훼손 이유에 대한 조사도 이어가고 있다.
[디지털뉴스국 오현지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울산 물고문 학대' 공분 확산…재판 3번 미룬 검찰도 고심
  • "영국발 변이 치명률도 높여"…남아공 변이는 백신 무력화?
  • 거제 해상서 10명 탑승한 대형선망 침수…해경 구조 중
  • 일본 외무상 "위안부 문제, 한국 정부가 시정하라" 담화 발표
  • 몽골인 집단 폭행 사망 '집행유예'…알고 보니 "폰번호 헌팅"
  • "학교는 감염 위험 낮아"…정부, 새 학기 등교수업 검토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