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경찰, 부산 폐수처리업체 황화수소 누출 경위 수사 착수

기사입력 2018-11-29 10: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사진 출처 = 연합뉴스]
경찰이 지난 28일 부산 폐수처리업체 황화수소 누출 사고 경위를 파악하기 위한 수사에 착수했다.
부산 사상경찰서는 29일 사고 업체에서 황화수소가 누출된 경위를 조사하는 데 수사력을 집중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은 사고가 난 공장 2층 집수정에서 시료를 채취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감정을 의뢰한 상태다.
아직 사고 장소에 남아 있는 폐수에서 약한 농도의 황화수소 가스가 분출되고 있어, 물로 희석해 가스를 완전히 제거한 다음 폐수를 다른 업체로 옮겨 정밀 조사할 방침이다.
경찰은 또 의식불명 상태인 업체 관리부장 A(45) 씨가 현장에서 근로자들에게 작업지시를 한 사실을 확인, A 씨가 의식을 찾는 대로 사고 경위를 알아낼 예정이

다.
수사의 핵심은 외부에서 들여온 폐수를 집수정에 넣는 과정에서 이상 화학반응으로 황화수소가 발생했는지, 황화수소를 주입하다가 부주의로 누출됐는지 여부다.
28일 오후 1시 8분께 발생한 이 사고로 근로자 4명이 여전히 의식불명 상태에 빠져 있다.
[디지털뉴스국 오현지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기름 떨어진 주유소 하루 사이 3배…"군 탱크로리 투입"
  • 민주, 이상민 '해임건의안' 제출…국힘 "국정조사 할 이유 없어"
  • 문화재 발굴 현장서 2미터 흙더미 '와르르'…작업자 2명 숨져
  • "옥상에 사람 매달려 있어요" 119 신고…실제 시신이었다
  • [카타르] '조규성 멀티골' 새 역사 쓴 카타르 월드컵 경기 공 못챙긴다…왜?
  • [카타르] "내가 머무를 곳은 여기뿐"…호날두, 사우디 품으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