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서해어업관리단, 어획량 축소 기재…중국어선 2척 나포

기사입력 2018-12-23 17:09 l 최종수정 2018-12-30 18: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해양수산부 서해어업관리단은 전남 신안군 홍도 북서쪽 80㎞ 해상(배타적경제수역 내측 30㎞)에서 불법 조업한 중국 쌍타망 어선 4척을 나포했다고 오늘(23일) 밝혔습니다.

이들 어선은 우리 측 배타적경제수역에 들어올 당시 적재하지 않은 어획물을 적재한 것처럼 보고하고, 우리 수역에서 잡은 어획물을 적재량에 포함하는 수법으

로 어획량을 속인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서해어업관리단 김옥식 단장은 "연말 어획 할당량 소진을 막기 위한 중국 어선들의 불법 행위가 지능·다양화되고 있다"며 "관계기관과 정보를 공유, 수산자원 보호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서해어업관리단은 올해 불법조업 중국 어선 90척을 나포하고 담보금 53억원을 징수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검찰, '특혜휴가 의혹' 추미애 아들 주거지·사무실 압수수색
  • "가족·지인 놔주려고…" 청주의료원 독감백신 외부반출 의혹
  • 자가격리 이튿날 병원서 점 제거 시술받은 30대 적발
  • 메디콕스, 코로나19 치료제 후보물질 항바이러스 효능 확인
  • 정부 "독감백신 접종 일시중단…500만 도즈중 일부 상온 노출"
  • 홍준표 "퍼주지 못해서 환장한 정부…4차 추경 반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