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서해어업관리단, 어획량 축소 기재…중국어선 2척 나포

기사입력 2018-12-23 17:09 l 최종수정 2018-12-30 18: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해양수산부 서해어업관리단은 전남 신안군 홍도 북서쪽 80㎞ 해상(배타적경제수역 내측 30㎞)에서 불법 조업한 중국 쌍타망 어선 4척을 나포했다고 오늘(23일) 밝혔습니다.

이들 어선은 우리 측 배타적경제수역에 들어올 당시 적재하지 않은 어획물을 적재한 것처럼 보고하고, 우리 수역에서 잡은 어획물을 적재량에 포함하는 수법으

로 어획량을 속인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서해어업관리단 김옥식 단장은 "연말 어획 할당량 소진을 막기 위한 중국 어선들의 불법 행위가 지능·다양화되고 있다"며 "관계기관과 정보를 공유, 수산자원 보호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서해어업관리단은 올해 불법조업 중국 어선 90척을 나포하고 담보금 53억원을 징수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문 대통령 '6인 사표' 선별 수리 가능성…새 비서실장은?
  • 진중권 "공수처, 민초들 삶과 아무 관계 없는데 목숨 거는 이유 모르겠다"
  • [속보] 코로나19 어제 28명 신규확진…지역발생 17명·해외유입 11명
  • '상황극 강간범 역할 무죄' 2심은 어떻게?…12일 항소심 첫 공판
  • '음주운전' 개그맨 노우진, 검찰에 기소의견 송치
  • 수술실 CCTV, 실시간 공개하는 성형외과 등장…업계 관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