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크리스마스 이브'인 오늘 전국 고속도로 통행 '원활한 흐름' 보여

기사입력 2018-12-24 11:17 l 최종수정 2019-03-24 12:05


크리스마스 이브이자 징검다리 연휴인 오늘 오전 전국 고속도로는 원활한 흐름을 보이고 있습니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오늘(24일) 오전 10시 30분 경부고속도로 서울 방향은 양재나들목~서초나들목 2.7km 구간에서, 부산 방향은 잠원나들목~서초나들목 3.1km 구간에서 차들이 시속 40km 미만으로 서행 중입니다.

도로공사는 이날 고속도로 교통량이 456만대에 이를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평소 월요일보다는 늘어날 것으로 예상되지만 정체는 심하지 않을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이날 수도권에서 지방으로 나가는 차량은 49만대, 지방에서 수도권으로 들어오는 차량은 47만대로 예상됐습니다.

서울 방향 고속도로는 이날 오후 2시쯤 정체가 시작돼 오후 5~7시 절정

에 이를 것으로 예상됩니다.

정체는 오후 10~11시쯤 해소될 전망입니다. 지방 방향은 통행이 원활할 것으로 보입니다.

도로공사 관계자는 "성탄절에는 장거리 여행보다 도심에서 시간을 보내는 시민들이 많아 고속도로 정체가 심하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며 "고속도로보다는 서울 도심 도로에 정체 구간이 많을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