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성탄절 하루 앞둔 오늘 "오후 2시부터 정체 시작"

기사입력 2018-12-24 11: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사진 출처 = 연합뉴스]
크리스마스 이브인 24일 오전 전국 고속도로는 원활한 흐름을 보이고 있으나 오후 2시부터 정체가 시작될 전망이다.
24일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이날 고속도로 교통량이 456만대에 이를 것으로 예상된다.
서울 방향 고속도로는 이날 오후 2시쯤 정체가 시작돼 오후 5~7시 절정에 이를 것으로 보인다.
정체는 오후 10~11시에 해소될 전망이다. 아울러 지방 방향은 소통이 원활할 것으로 보인다.
도로공사는 퇴근 시간 서울로

들어오는 차량이 다소 늘어나 수도권 인근 고속도로에서 금요일 수준의 정체를 보일 것으로 예상했다.
도로공사 관계자는 "성탄절에는 장거리 여행보다 도심에서 시간을 보내는 시민들이 많아 고속도로보다는 서울 도심 도로에 정체 구간이 많을 것"이라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정소영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숙명여고 문제 유출' 쌍둥이 자매 징역형 집행유예 선고
  • 류호정 "복장 아닌 '비동의 강간죄'에 관심을"
  • 러시아 '코로나19 백신 등록' 발표에 여행주·항공주 상승세
  • 청와대 국민소통수석 정만호 누구?…정무·소통능력 겸비한 언론인 출신
  • 이통3사 '패스 모바일 운전면허증' 가입자 100만명 돌파
  • 양주서 "6살 아이, 개 2마리에 공격 받아" 고소장 접수…경찰 수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