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파인텍 고공농성 409일째…크리스마스에 세계 최장 기록 세워

기사입력 2018-12-25 08:54 l 최종수정 2019-01-01 09: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크리스마스인 오늘(25일) 파인텍 노동자들의 굴뚝 농성이 세계 최장 기록인 409일째가 되면서 노동계는 스타플렉스에 문제 해결을 촉구했습니다.

'파인텍 투쟁 승리를 위한 공동행동'은 어제(24일) 저녁 7시 서울 열병합발전소 굴뚝 농성장 아래에서 '408+408 살인의 숫자를 멈춰라' 문화제를 열었습니다.

앞서 금속노조 파인텍 지회 차광호 지회장은 지난 2015년 정리해고와 공장 중단에 맞서 408일 동안 고

공농성을 벌였습니다.

차 지회장에 이어 지난해 11월 12일부터 75m 굴뚝 위에서 농성을 벌이고 있는 홍기탁 전 지회장과 박준호 사무장은 어제(24일) 고공농성 408일째를 맞으면서 차 지회장이 세운 세계 최장 고공농성 기록을 넘어서게 됐습니다.

크리스마스인 오늘(25일) 굴뚝 농성자들의 긴급 건강검진 등이 이뤄질 예정입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코로나19 어제 신규확진 77명…다시 두 자릿수
  • [속보] 우리나라 수출, 7개월 만에 반등…9월 수출 7.7%↑
  • 추미애 "사과 없으면 후속 조치"…야권 반발
  • 국방부 "첩보에 사살 용어 없다" 실시간 감청설 거듭 부인
  • 추석, 구름 사이로 보름달…오후 강원 산지 소나기
  • 쇠창살 절단 후 담요 묶어 담장 넘어 도망…'영화 같은' 탈옥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