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서지현 , 안태근 법정 구속에 "예상치 못 한 결과다"

기사입력 2019-01-23 16:36 l 최종수정 2019-01-30 17:05


서지현 검사 측이 안태근 전 검사장의 1심 실형 선고에 "예상 못 한 결과"라며 밝혔습니다.

오늘(23일) 서울중앙지법 형사1단독 이상주 부장판사는 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 혐의로 기소된 안 전 국장에게 검찰의 구형과 같은 징역 2년을 선고했습니다. 불구속 상태였던 안 전 국장은 이날 실형 선고를 받고 법정 구속됐습니다.

재판부는 “자신의 비위를 덮으려 지위를 이용해 보호받아야 할 피해자에게 부당한 인사로 불이익을 줬다”라며 “이로 인해 피해자에게 치유하기 어려운 정신적 상처가 발생했다”고 밝혔습니다.

서 검사

의 변호를 맡은 서기호 변호사는 이날 결과에 대해 "예상이 어려웠다. 재판부가 변론 재개 신청도 받아주지 않아서 비관적이었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안 전 검사장은 법무부 검찰국장이던 2015년 8월 과거 자신이 성추행한 서 검사가 수원지검 여주지청에서 창원지검 통영지청으로 발령되는 과정에 부당하게 개입한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