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입사하고 싶은 외국계 기업 1위는 구글…평균 연봉은

기사입력 2019-03-21 08: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구글 코리아 [사진출처 : 연합뉴스]
↑ 구글 코리아 [사진출처 : 연합뉴스]
구직자들이 가장 입사하고 싶은 외국계 기업에 구글코리아가 11년 연속 선두자리를 지켰다.
21일 구인구직 매칭 플랫폼 '사람인'에 따르면 최근 구직자 1194명을 대상으로 입사 선호 외국계 기업에 대한 설문조사를 한 결과 구글코리아를 꼽은 응답자가 전체의 27.0%로 가장 많았다.
2위는 스타벅스코리아(6.0%)가, 3위는 BMW코리아(4.9%)가 올라 '톱3'에 포함됐다. 이어 ▲ 애플코리아(4.9%) ▲ 한국코카콜라(4.3%) ▲ 넷플릭스코리아(3.9%) ▲ GE코리아(3.2%) ▲ 한국마이크로소프트(2.8%) ▲ 나이키코리아(2.3%) ▲ 지멘스코리아(2.3%)가 10위 안에 들었다
외국계 기업을 선호하는 이유로는 '높은 연봉'이라는 응답이 17.3%로 가장 많았으며, 사내복지 제도(16.1%)와 기업이미지(14.6%) 등이 뒤를 이었다.
사람인 연봉정보에 따르면 선호도 상위 10위권에 든 외국계 기업의 평균 연봉은 5017만원으로 집계됐다.
이들 가운데 평균 연

봉이 가장 높은 기업은 한국마이크로소프트로 6259만원이었고, 구글코리아(6162만원)도 6000만원이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국내 대기업과 달리 외국계 기업은 연봉이 매년 개인 역량에 따라 협상으로 정해지기 대문에 격차가 크다는 점을 고려해야 한다고 사람인 측은 덧붙였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안철수, 한동훈 차출론에 "경험 쌓아야…정치 쉽지 않다"
  • 박영선 "민주당, 이재명 당 대표 이후 분당 가능성 보여"
  • 문 전 대통령 저서에 "노무현 대통령, 화물연대 무리한 파업에 단호한 대응"
  • "옥상에 사람 매달려 있어요" 119 신고…실제 시신이었다
  • [카타르] 김민재, 구자철에게 "냉정하게 얘기해 달라" 자책
  • [카타르] '한 경기 10명 레드카드' 심판, 포르투갈전 주심 배정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