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서울] 박원순 서울시장 "불평등 극복이 새해 과제"

기사입력 2020-01-02 10:20 l 최종수정 2020-01-02 10:4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박원순 서울시장이 경자년 새해 최우선 과제로 '불평등 극복'을 꼽았습니다.
청년과 신혼부부에 대한 각종 지원부터 부동산 국민공유제까지 다양한 신년 구상을 내놨습니다.
강영호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국민 대세' 펭수와 함께한 보신각 타종 행사에서 박원순 서울시장은 어려웠던 지난 한 해를 회고했습니다.

▶ 인터뷰 : 박원순 / 서울시장 (어제)
- "국내 안팎으로 시련이 많았습니다. 경제와 민생이 어려웠습니다. 또 정치적인 갈등과 대결도 높았습니다."

경제와 민생 회복을 강조한 박 시장은 신년사를 통해 위기의 본질이 '불평등'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이를 해결하기 위한 방안으로는 '부동산 국민공유제'를 제안했습니다.

부동산 불로소득과 개발이익을 환수해 부동산공유기금을 만들고, 이 기금으로 공공임대주택을 공급하겠다는 겁니다.

또 박 시장은 지난 해 밝힌 청년수당을 확대하고 청년 월세지원, 신혼부부에 대한 주거와 보육 지원책도 이어가기로 했습니다.

복지는 공짜나 낭비가 아니라 가장 높은 수익을 기대할 수 있는 강력한 투자라고 강조하는 박 시장.

박 시장의 계획답게 내년 서울시 복지예산은 사상 처음으로 12조 원을 넘어설 전망입니다.

MBN뉴스 강영호입니다.
[ nathaniel@mbn.co.kr ]

영상편집 : 김혜영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패싱 논란' 이준석, 모든 일정 취소하고 잠적…사퇴설도
  • '개·사과' '전두환' 벽화 옆에 김부선 추정 그림…두 작가 배틀이라는데
  • 누나·매형까지 동원해 1천억 원대 가짜 발기부전치료제 밀수
  • 값비싼 필터 샤워기 믿고 썼는데…"일부 제품 불순물 제거 성능 미흡"
  • 문 대통령, '인천 부부' 첫 오미크론 의심사례에 "즉시 입국방역 강화"
  • 이재명 측 "이수정, 극성스런 헬리콥터맘"…'검사 아들'까지 소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