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박재란 "딸 영정 앞에서 기절…'박재란 딸' 고 박성신은 누구?

기사입력 2020-02-13 09:52 l 최종수정 2020-05-13 10: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가수 박재란의 딸이자 90년대 인기곡 '한번만 더'를 부른 가수 고(故) 박성신이 실시간 검색어 상위에 오르며, 누리꾼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고 박성신은 1968년생으로 '산 너머 남촌에는'을 부른 가수 박재란의 차녀입니다.

서울예술전문대학 재학 중이던 1987년 제11회 MBC 대학가요제에서 '회상'으로 입상하며 대중에 첫 선을 보인 그는 이듬해 MBC 강변가요제에서 '비오는 오후'로 가창상과 장려상을 받으며 실력과 인기를 입증했습니다.

1989년 1집 '한번만 더'가 공전의 히트를 쳤으며 1991년 '크림 하나 설탕 하나'로 좋은 반응을 얻었습니다.

2집 발표 후 연예 활동을

사실상 중단했던 그는 2014년 8월 심장질환으로 사망했습니다. 향년 45세.

고 박성신은 지난 12일 방송된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에 출연한 어머니 박재란의 파란만장 인생사 고백에서 언급돼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박재란은 이 날 방송에서 "딸의 영정 앞에서 기절했다"며 당시의 아픔을 회상해 안타까움을 샀습니다.

[MBN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단독] 심정지 올 때까지 '폭행'…술 취해 동료 때린 남성
  • 6월부터 마스크 5부제 안 한다…언제든 구매가능
  • '렘데시비르' 국내 첫 코로나19 치료제 되나…"'도입 준비 중"
  • 아시아는 왜 코로나19에 강할까?…습관·변이 등 복합
  • [단독]파주살인 부부, 사체유기 차량에 친딸을…
  • 구출되자 연신 "만세" 만삭의 위안부 영상발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