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이덴트, 마스크 생산 중단 이유는?…치과 마스크 대란 우려

기사입력 2020-03-06 09:01 l 최종수정 2020-03-13 09:05


치과용 마스크를 하루 1만장 생산해 공급해온 국내 마스크 제조업체 이덴트가 정부의 마스크 수급 대책으로 인한 어려움으로 생산을 중단한다고 밝혔습니다.

오늘(6일) 이덴트는 홈페이지에 입장문을 내고 조달청에서 생산량 80%를 일괄 매입하기로 결정했다는 통보를 받고 생산을 중단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덴트는 "단가가 싼 중국산원단 필터를 사용하지 않아 생산단가를 중국산과 비교할 수 없는데도 조달청에서는 생산원가 50% 정도만 인정해주겠다는 통보와 일일 생산량의 10배에 달하는 생산수량 계약을 요구하고 있다"며 "생산량을 늘리려 인원을 충원하는 상황에서도 마스크값은 1

원도 안 올리고 공급해왔는데 더 손실을 감수하면서 마스크를 생산해야 할 명분도 의욕도 완전히 상실했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정부 시책에 따라 생산된 전량을 다음날 치과로 공급하고 있었다"며 "(하지만) 마스크가 꼭 필요한 치과에 생산·판매하는 것조차 불법이란 (정부의) 지침변경으로 앞으로 공급이 불가하게 됐다"고 덧붙였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