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홍혜걸 "억울하다" 왜?…'코로나19 진단키트' 발언 논란

기사입력 2020-03-16 10:44 l 최종수정 2020-06-14 11: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의학박사 겸 방송인인 홍혜걸 의학채널 '비온뒤' 대표가 코로나19 진단 키트 때문에 구설에 올랐습니다.

홍 대표는 최근 미국 의회 발언을 인용해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단키트가 미 식품의약처(FDA) 기준에 맞지 않을 수 있다고 발언한 것이 논란이 되자 15일 페이스북을 통해 "억울하다"며 "나는 한 번도 우리 키트가 엉터리라고 말하지 않았다"고 해명했습니다.

홍 대표는 "우리나라 코로나 진단법이 미 FDA에서 'not adequate(적절하지 않다)' 판정을 받았다는 미국 의회 청문회 포스팅에 비난이 일고 내가 '가짜뉴스 생산자'라고 한다"며 "나는 한번도 우리 키트가 엉터리라고 말하지 않았고 다만 의사출신 미국 공화당 의원의 멘트가 나왔는데 언론이 침묵하면 안된다고 판단했다"고 입장을 밝혔습니다.

이어 "우리 키트가 엉터리란 말이냐? 왜 열심히 일하는 정부만 비판하느냐?고 황당하게 덧씌우기를 하고 있다"며 "사실관계는 확인이 필요하다. 가짜뉴스는 기자만 만드는게 아니다. 순수한 의도를 엉뚱하게 각색해 보기싫은 기자를 마녀사냥하는 독자도 만들 수 있다"고 반박했습니다.

그러면서 "문제의 생중계 영상은 두개가 있다. 하나는 문제가 된 'not adequate' 영상이고 또하나는 공화당 의원이 혈청검사에 대한 언급이 있는 영상이다. 즉 하나의 영상에서 나온게 아니다"라며 "사람들이 공화당 의원이 무식해서 혈청검사를 갖고 엉뚱한 질문을 했다고 오해할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또 "중요한 것은 'not adequate' 영상은 사람들의 비난처럼 혈청검사가 아닌 분자검사로 판단된다는 것"이고 "혈청검사 갖고 FDA가 부적합하다고 말하는 것은 이상하다는 것이다. 그리고 혈청검사는 지금이나 과거나 한국도 그리고 미국도 허가대상이 아니라고 말한다"며 사실 관계를 확인해보고자 했던 취지였음을 강조했습니다.

[MBN온라인뉴스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윤석열, '당선축하' 문자 발신…이준석 "대선승리 계속 노력"
  • 文 "스가 못 만나 아쉽다"... 日 "G7 확대 반대"
  • 김어준 부친상, 범여권 인사 조문 행렬에 근조기도 빼곡
  • 6살·1살 딸 살해 후 가방에 넣어 바다에 유기한 아빠
  • 단백질에 꽂혔다…3000억 시장에 줄줄이 출사표
  • 헬기 바닥에 테이프로 사람 붙이고 비행…아찔한 실험 논란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