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조주빈 변호인 사임…"가족 설명과 달라"

기사입력 2020-03-26 06:50 l 최종수정 2020-03-26 07:2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수많은 악행을 저지른 조주빈에 대해 변호인도 손을 들었습니다.
조주빈의 가족은 최근 성범죄 사건 등을 주로 다루는 법무법인을 변호인으로 선임했는데, 변호인은 "가족들의 설명과 사실 관계가 너무 다르다"며 사임계를 제출했습니다.
손기준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은 현재 검찰 조사를 앞두고 있습니다.

조주빈의 가족은 성범죄 사건 등을 다루는 법무법인 오현에 변호를 의뢰했는데, 이 사실이 외부에 알려지자 논란이 일었습니다.

이에 해당 법무법인은 사임계를 낸 사실을 알리며, 변호를 포기했다고 밝혔습니다.

오현 측은 "상담 당시 가족들은 단순 성범죄라는 것만 알고 있었고, 사건의 내용을 정확히 모르는 상황에서 일단 접견 및 경찰 조사 입회를 부탁했다"고 전했습니다.

이후 조주빈을 접견하고 조사에 참여했지만, "가족들의 설명과 직접 확인한 사실 관계가 너무 달라 변론을 진행할 수 없다고 판단했다"고 덧붙였습니다.

조주빈의 파렴치한 범죄 행각에 변호인단도 발을 뺀 모양새입니다.

서울구치소에 수감된 조주빈은 오늘(26일)부터 검찰 조사가 예상됐지만, 변호인단 사임으로 조사 일정이 미뤄질 수 있다는 관측이 나오고 있습니다.

MBN뉴스 손기준입니다.

영상편집 : 양재석


화제 뉴스
  • 제17호 태풍 '사우델' 마닐라 해상서 발생…한반도 올까
  • 옛 동서 살해 후 시신 훼손해 유기한 60대에 무기징역 구형
  • 부산대 건설관 7층서 재학생 추락해 숨져…경찰 수사 중
  • '독감주사 사망' 10대 관련 "같은 곳·같은 백신 접종한 32명, 이상반응 없다"
  • 술집서 처음 만난 남성 카드·현금 훔친 30대 체포
  • 강원랜드 인근 ATM 1기에서 평균 303억원 인출…전국 대비 8배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