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신라스테이 역삼, 확진자 방문에 26일 영업 조기종료

기사입력 2020-03-26 20:45

신라스테이 역삼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방문이 확인돼 26일 오후 영업을 조기 종료했다고 밝혔습니다.

이 확진자는 이달 21일부터 이날까지 호텔에 투숙했고, 신라스테이 역삼은 이날 보건당국으로부터 이 같은 사실을 전달받고 곧바로 임시 휴업을 결정했습니다.

신라스테이 역삼은 방역을 마친 뒤 27일 정오 영업을 재개할 예정입니다.

호텔 관계자는 "보건당국에서는 해당 고객의 움직임이 없어 해당 층만 폐쇄하라고 했지만, 고객·직원의 안전을 위해 호텔 전체의 임시휴업을 결정했다"면서 "질병관리본부의 기준에 따라 방역과 소독을 추가로 실시하고, 환기 후 내일 정오부터 영업을 재개한다"고 밝혔습니다.
신라스테이 객실<br />
[신라스테이 제공. 재판매·DB 금지]
↑ 신라스테이 객실
[신라스테이 제공. 재판매·DB 금지]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