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서울 관악구서 확진자 1명 발생…인천 미추홀구 확진자 접촉자

기사입력 2020-05-23 13:2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출처 = 서울 관악구청 공식 블로그 캡처]
↑ [사진 출처 = 서울 관악구청 공식 블로그 캡처]
23일 서울 관악구에서 관내 56번째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관악구청은 이날 구청 홈페이지와 공식 블로그 등을 통해 확진자 발생 사실을 공개하고, 확진자가 신원동에 사는 26살 남성이라고 밝혔다.
확진자는 지난 9일 인천광역

시 미추홀구 24번 확진자와 접촉했고, 2주 만인 이날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통보받았다.
곧 서울의료원으로 이송될 예정이며, 확진자의 집과 주변 지역에도 방역이 이루어질 전망이다.
구청 관계자는 "역학조사가 완료되는 대로 확진자의 동선을 공개하겠다"고 말했다.
[이상현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안양·군포서 '제주 단체여행' 교회 신도·가족 9명 확진
  • 美 전문가 "트럼프, 한국전쟁 종전 나서도 놀라운 일 아냐"
  • '국민에게 더 가까이' 소통에 중점 둔 비서관 인사
  • 부산 고3 확진자 접촉 115명 전원 음성 판정
  • 아동음란물 소지한 학원장 협박한 수리업자
  • 故리원량 부인 "남편 이름 딴 거리 원치 않아"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