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식약처, 30일 전국에 공적 마스크 637만장 공급

기사입력 2020-06-30 14:3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30일 전국에 공적 마스크 637만 장을 공급했다고 밝혔다.
식약처는 이날 의료기관에 26만2000장, 서울특별시에 정책적 목적으로 57만7000장을 우선 공급했다.
나머지 물량은 일반 소비자 구매가 가능한 공적 판매처에 배분했다.
전국 약국에 544만7000장, 농협 하나로마트(서울·경기 제외)에 5만4000장, 우체국(대구·청도 및 읍·면 소재)에 3만 장의 마스크가 공급됐다.
공적 마스

크는 1주일에 최대 1인 10장까지 구매할 수 있다.
공적 마스크 구매 시에는 신분증을 지참해야 한다.
가족이나 장애인, 국가보훈대상자 중 상이자, 요양병원 환자 등을 위해서는 마스크 대리 구매도 가능하다.
다만 대리구매자는 공인 신분증 및 가족관계증명서와 같은 지참서류를 갖춰야 한다.
[홍연우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광주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100명 넘어…교회발 초등생도 감염
  • NHK출구조사 "일본 도쿄지사 선거 고이케 재선 확실시"
  • [종합뉴스 단신] 직장 내 괴롭힘 금지법 1년…직장인 45% "여전히 갑질 당했다"
  • 박원순 "GBC 공공기여금 1조 7천억 강남 독식 안 돼" 국토부 비판
  • 걸그룹 AOA의 지민 '동료 괴롭힘 논란'에 팀 탈퇴
  • 일본 구마모토 폭우로 40여 명 피해…요양원 노인 17명 심정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