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화장실 몰카' KBS 공채 출신 개그맨 구속송치

기사입력 2020-06-30 14:53 l 최종수정 2020-07-07 15: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여자 화장실에 불법 촬영 기기를 설치한 혐의(성폭력 범죄의 처벌 특례법 위반 등)로 KBS 공채 출신 프리랜서 개그맨 A씨를 검찰에 구속 송치했다고 오늘(30일) 밝혔습니다.

A씨는 지난달 서울 여의도 KBS 연구동 사옥 여자 화장실에 침입해 불법 촬영용 카메라를 설치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지난달 29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KBS 연구동 내 여자 화장실에서 휴대용 보조배터리 모양의 불법 촬영 기기가 발견됐다'는 신고를 받고 수사를 벌여왔습니다.

A씨는 불법 촬영 기기 설치 사실이 드러나자 이달 2일 경찰에 자진 출석해 피의자 조사를 받았습니다

. 경찰은 현장에서 확보한 불법촬영 기기와 A씨가 제출한 휴대전화 등을 디지털포렌식 해 혐의를 입증한 뒤 구속했습니다.

KBS는 A씨에 대해 "KBS 직원(사원)이 아니다"고 해명했다가 '꼬리자르기'라는 비판이 일자 "이번 사건에 책임을 통감하며 재발 방지와 2차 피해 예방에 최선을 다할 것을 거듭 약속한다"고 사과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박원순 실종부터 시신 발견까지…시간대별 상황 정리
  • 박원순, 실종신고 7시간 만에 숨진 채 발견
  • [속보] 고흥 윤호21병원 화재 58명 사상…사망자 2명
  • 김여정 "비핵화 의지 있지만, 상응 조치 필요"
  • 남자선배 "나도, 감독도, 주장도 모두 최숙현 때렸다" 시인
  • 도심 습격한 '벌레계 스컹크' 노래기…주민들 악취로 고통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