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경기 부천서 165번 확진자 발생…인천 미추홀구 거주자

기사입력 2020-06-30 15:38 l 최종수정 2020-07-07 16: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경기도 부천시청이 30일 관내 코로나19 165번째 확진자 발생 사실을 공개했다.
부천시청에 따르면 확진자는 인천 미추홀구 거주자로, 경기 부천시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아

부천 확진자로 분류됐다.
코로나19 확진자 판별 번호는 보건당국의 지침에 따라 확진자가 검사를 받은 기관의 위치를 기준으로 한다.
아직 감염경로가 밝혀지지 않아 당국이 역학조사를 벌이면서 동선과 접촉자 등을 파악 중이다.
확진자는 현재 인천 길병원에 격리된 상태다.
[이상현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문 대통령. '한국판 뉴딜' 정책 발표…"일자리 190만 개 창출"
  • 민주당 내 첫 진상조사 요구…여성의원들 "반복돼선 안되"
  • [단독] 지하철에서 여성 불법촬영하던 40대 공무원 붙잡혀
  • 내년도 최저임금 1.5% 오른 8720원…인상률 역대 최저
  • 미 보건당국 "코로나19 백신 4~6주 뒤 생산 돌입"
  • 유출 의혹 확산…'박원순 휴대전화' 포렌식 한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