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삼성전자 경영진, 임직원들에 "준법정신을 기본 가치로"

기사입력 2020-07-01 09:30 l 최종수정 2020-07-08 10: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삼성전자 경영진이 임직원들에 '준법정신'을 회사의 기본 가치 중 하나로 지켜나가자고 강조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오늘(1일) 복수의 삼성전자 관계자에 따르면 회사는 이날 임직원들에게 메일을 보내 하반기 최고경영자(CEO) 메시지를 전달했습니다.

메시지는 김기남 DS부문 부회장, 김현석 CE부문 사장, 고동진 IM부문 사장 명의로 국문과 영문을 통해 작성됐습니다.

CEO 3명은 메시지에서 "오래가는 기업이 되기 위해 갖춰야 할 것이 많겠지만, 법과 윤리를 준수하는 것은 기본적인 덕목"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경영진부터 모든 임직원에 이르기까지 준법정신을 우리의 기본 가치 중 하나로 지켜나가도록 하자"고 당부했습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확산 가능성, 홍콩 보안법 입법 등 미·중 무역 전쟁 등 대외 불확실성 확산에 대응하기 위한 당부사항도 전달했습니다.

먼저 개발에서 제조, 판매에 이르는 모든 영역의 핵심 역량을 강화해 경쟁사와의 '초격차'를 확보해야 한다고 주문했습니다.

이들은 "SCM(공급망관리) 체계 강화, 통상이슈 대응 등 철저한 위험 관리를 통해 어떠한 충격에도 흔들리지 않는 기업으로 거듭나자"고 강조했습니다.

또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응하기 위해 "상시 시나리오 경영을 체질화하고 새로운 성장 기회도 적극

적으로 발굴하자"고 의지를 다졌습니다.

시나리오 기반으로 사업 로드맵을 수립하고 미래 변화에 대해 전략적 민첩성을 갖고 대응해야 한다는 설명입니다.

이들은 "마스크의 답답함과 사회적 거리 두기의 고충 속에서 한해의 절반을 달려왔다"며 "임직원의 안전과 건강을 최우선 순위에 놓고 위기 극복에 나설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빗속에 떠난 마지막 길…고향 창녕에서 영면
  • 수원 영통구 유치원생 확진…전수검사 중
  • 박원순 고소인 변호인 "4년간 범행 계속…음란 문자 등 전송"
  • 실검에 등장한 '조세저항 국민운동'…계속되는 실검 챌린지
  • 고 박원순 시장 고소 여성 "4년간 성폭력 이어져…법 보호받고 싶어"
  • 백선엽 장군 빗속 추모 이어져…통합당 "대통령 조문해야"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