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쿠팡의 '초강수'…전국 사업장에서 '초고강도 거리두기' 실시

기사입력 2020-07-01 10:00 l 최종수정 2020-07-08 10: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쿠팡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과 현장 근무자 안전을 위해 물류센터와 배송캠프 등 모든 사업장에서 '초고강도 거리두기 캠페인'을 한다고 오늘(1일) 밝혔습니다.

쿠팡은 직원 여러 명이 한자리에 모이지 않도록 업무 프로세스를 개선했습니다.

쿠팡 로켓배송 기사(쿠팡맨)는 배송캠프(배송 전 최종 상품이 모이는 곳)에서 사무실에 가지 않고 개인별 지정된 배송 차량으로 바로 출근합니다.

쿠팡 측은 "지정 차량에 배정된 상품들을 싣고 바로 배송에 나서기 때문에 동료와 접촉할 일이 없다"고 설명했습니다.

또 모든 배송캠프의 탈의실과

흡연실을 코로나19 위험이 끝날 때까지 잠정 폐쇄합니다.

물류센터를 오가는 통근버스는 두 배 가량 증차했고 통근버스 승·하차와 사업장 출·퇴근 때는 QR코드를 이용해 체온을 기록합니다.

고명주 쿠팡 인사 부문 대표는 "모든 사업장에서 직원 간 거리두기 사각지대를 완전히 없애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문 대통령. '한국판 뉴딜' 정책 발표…"일자리 190만 개 창출"
  • 민주당 내 첫 진상조사 요구…여성의원들 "반복돼선 안되"
  • [단독] 지하철에서 여성 불법촬영하던 40대 공무원 붙잡혀
  • 내년도 최저임금 1.5% 오른 8720원…인상률 역대 최저
  • 미 보건당국 "코로나19 백신 4~6주 뒤 생산 돌입"
  • 유출 의혹 확산…'박원순 휴대전화' 포렌식 한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