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강원 평창에 국내 첫 스노보드 메달리스트 이상호 선수 기념공원

기사입력 2020-07-01 10:52 l 최종수정 2020-07-08 11: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대한민국 동계스포츠 역사상 첫 스노보드 메달 리스트인 이상호 선수의 이름을 딴 기념공원이 강원 평창에 조성된다.
1일 평창군에 따르면 '이상호 선수 평화올림픽 기념공원'이 이달 중순 착공에 들어간다. 기념공원은 올 12월 준공을 목표로 봉평면 면온리 일원에 3424㎡ 규모로 조성된다. 사업비는 10억원(도비 5억원·군비 5억원) 규모다. 2018평창올림픽 유산 창출의 일환으로 기념공원 건립을 추진해 온 평창군은 지난해 기본설계 등 행정절차를 마무리했다.
이상호 선수는 2018평창올림픽 당시 스노보드 남자 평행대회전 결승에서 2위로 결승선을 통과해 한국 동계스포츠 역사상 첫 메달을 획득한 바 있다. 그는 어릴 적 고랭지 배추밭에서 훈련한 사연이 알려지면서 팬들 사이에서 '배추보이'로 불린다.
기념공원에는 이상호 선수의 스토리가 담긴 벽은 물론 평창올림픽 마스코트인 수호랑 반다비 등 상징 조형물과 올림픽 유치 및 개최 내용이 담긴 이야기 벽 등이 들어선다. 또 슬로프를 형상화한 녹지 등 관광객과 주민들을 위한 휴식 공간도 조성될 예정이다.
평창군은 기념공원을 계

기로 봉평 지역이 올림픽 관광 허브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평창군 관계자는 "개폐회식이 열린 횡계리 뿐 아니라 스노보드 경기가 열린 봉평을 알리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나아가 올림픽 개최도시 평창을 지속적으로 홍보하는 지역 명소로 육성할 방침이다"고 밝혔다.
[이상헌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법원, 가세연이 낸 박원순 서울특별시葬 금지 가처분 각하
  • 진중권, 병역 의혹 제기한 배현진에 "똥볼이나 차니 노답"
  • 사진 찍다가 바다에 추락한 20대 여성…화재도 잇따라
  • 경찰, 손정우 '범죄수익은닉' 수사 착수…이번 주쯤 아버지 조사
  • 여야 지도부, 백선엽 장군 조문…"현충원 안장 놓고 고성"
  • 오키나와 미군기지 2곳 봉쇄…공적마스크 제도 폐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